아버지가 독재에 기여했다면, 딸은 걸그룹 스타가 될 수 없을까

This post has already been read 184 times!


1. 2008년 12월 24일
옐로우셔츠 시위대가 공항을 점거했다. 문민정부를 반대하고 군주제를 지지한다. 수완나품 공항과 돈무앙 공항이 열흘간 마비됐다.

수많은 기업과 시민들이 막대한 불편과 손실을 겪었다. 솜차이 정부는 큰 타격을 받았다. 사회 안정을 위해 군이 나서야 한다는 주장은 더 거세졌다.

배우이자 영화감독인 사라뉴(Saranyu)는 이 시위를 주도했다. 
이후 정부는 사라뉴 등 점거를 주도한 13명에게 천문학적인 보상을 요구했다. (하지만 2014년 결국 쿠데타로 군이 집권하자, 검찰은 이들에 대한 정부의 보상 요구를 취하해 줄 것을 법원에 요청했다)

공항을 점거한 옐로우셔츠 시위대. 왕정을 지지하며 당시 문민정부를 지지했던 레드셔츠 시위대와 충돌했다. 2008년
공항을 점거한 옐로우셔츠 시위대. 왕정을 지지하며 당시 문민정부를 지지했던 레드셔츠 시위대와 충돌했다. 2008년


2. 2014년 5월
계속된 시위로 사회 불안이 가중됐다. 잉락 칫나왓(탁신 전 총리의 동생) 총리의 실정에 대한 폭로가 이어졌고 결국 문민정부는 무너졌다.
군이 모든 정치인들을 집합시킨 뒤 감금했다. 다시 태국에 군정이 시작됐다. 배우 사라뉴는 이들을 적극 지지했다. 일부 시위에는 그의 딸도 참여했다.

2014년 옐로우셔츠 시위에 참여한 사라뉴의 딸 시탈라. 내년 1월 한국에서 걸그룹에 데뷔한다는 소식이 전해지면서 태국 SNS에는 이를 반대하는 글이 이어진다.  사진 SNS
2014년 옐로우셔츠 시위에 참여한 사라뉴의 딸 시탈라. 내년 1월 한국에서 걸그룹에 데뷔한다는 소식이 전해지면서 태국 SNS에는 이를 반대하는 글이 이어진다. 사진 SNS


3. 2022년 1월 5일
내년 1월 5일 데뷔를 앞둔 신예 걸그룹 하이키(H1-KEY)의 마지막 멤버가 공개됐다. 시탈라(SITALA), 유일한 외국인 멤버면서 태국 옐로우셔츠 시위대를 이끈 배우 사라뉴의 딸이다. 기획사는 그녀가 한국대학에 재학중이며, 수준급 보컬과 랩실력을 갖췄다고 설명했다.

그녀는 한국 기자와의 인터뷰에서 롤 모델로 아버지를 꼽았다. 이 소식은 빠르게 태국의 SNS을 흔들었다.
분노와 반대를 담은 수많은 글들이 이어졌다. 방콕포스트는 12월 2일 이 논란을 1면에 소개했다.

방콕포스트 1면을 장식한 ‘시탈라’의 기사.  “(친왕정 단체인) 국민민주개혁위원회(PDRC)가 K-POP스타 시탈라의 발목을 잡았다” 12월 2일
방콕포스트 1면을 장식한 ‘시탈라’의 기사. “(친왕정 단체인) 국민민주개혁위원회(PDRC)가 K-POP스타 시탈라의 발목을 잡았다” 12월 2일

4. 당신이 한국에 있는 동안, 다른 젊은이들은…

SNS에는 특히 그의 가족이 태국 민주주의에 얼마나 역행했는지 비난하는 글이 쇄도했다. 옐로우셔츠 시위대의 2008년 공항 점거로 사업이나 취업의 기회를 잃었다는 사연도 이어졌다. 그중에는

“당신의 가족이 독재와 왕정을 지지하면서, 수많은 젊은이들은 재판에 넘겨지거나 감옥에 있습니다. 그들은 당신의 가족이 지지했던 그 왕정을 반대했습니다.

그렇게 젊은이들이 희망을 잃은 그 땅에 이제 당신은 없습니다. 당신은 서울에 있습니다.”

5.2020년 8월
거세진 민주화 열기는 결국 군주제 개혁 요구로 이어졌다. 태국에서 ‘군주제 개혁’은 금기어다. 언제든 처벌된다.
지난해 8월 10일 민주화의 성지 탐마삿 대학. 청년들의 시위를 이끌던 파릿(펭귄)과 파누사야(룽)가 공개적으로 왕정개혁을 위한 10개 요구안을 읽어 내려갔다(기자도 그 장면을 지켜봤다).

이들은 이후 수없이 체포와 수감을 되풀이 하다 결국 재판에 넘겨졌다. 태국 국민들은 군주제를 비판하면 처벌받는 ‘형법 112조’가 헌법을 위반한 것이라고 주장했다. 그리고 지난 11월 태국 헌재의 판결이 나왔다

“반정부 인사 3인의 왕정개혁 요구는 입헌군주제를 전복시키려는 의도가 담겨있다”

흔들리던 왕권은 다시 강화되고 있다. 코로나까지 겹치면서 군주제개혁의 목소리는 사드러들고 있다.
지난해 이후 민주화 시위 과정에서 미성년자를 포함, 모두 155명이 왕실모독죄로 수감돼 있다. (인권을 위한 태국 변호사들'(TLHR))

시탈라의 데뷔를 반대하는 SNS, “많은 사람들이 군부의 폭력에 가족을 잃었다. 당신은 아버지는 거대한 손실을 불러온 공항 점거의 주동자다. 당신은 그가 ‘파이터’라고 하지만, 그는 사실 민주주의를 쓰러트렸다”
시탈라의 데뷔를 반대하는 SNS, “많은 사람들이 군부의 폭력에 가족을 잃었다. 당신은 아버지는 거대한 손실을 불러온 공항 점거의 주동자다. 당신은 그가 ‘파이터’라고 하지만, 그는 사실 민주주의를 쓰러트렸다”


6. 아버지가 독재에 기여했으면, 딸은 스타가 될 수 없는가?

아버지가 독재에 얼마나 기여했든, 딸의 직업 선택은 존중돼야 한다. 방콕 포스트는 ‘당시 시탈라는 어리고 순진했으며, 부모의 영향을 많이 받은 나이였다’고 전했다. 반대로 그녀가 여전히 군주제와 독재를 지지한다는 비판도 나온다.

교수나 사업가가 아닌 ‘대중의 사랑으로 돈을 버는’ 직업은 안된다는 주장도 있다. 민주화의 산업화를 동시에 이룬 몇 안되는 나라인 ‘한국’에서 절대 성공할 수 없는 모델이라는 지적도 나온다.

비슷한 나이로 민주화시위를 주도하다 수감돼 있는 ‘파누사야 싯티찌라와따나꾼(22)’과 비교하는 글도 많다. 파누사야는 지난해 BBC가 선정한 ‘세상을 움직인 100인의 여성’에 이름을 올렸다.

한달 후쯤 시탈라의 하이키(H1-KEY)가 대중속에 모습을 드러낸다. 비단 블랙핑크의 리사(LISA)뿐 아니라 태국 대중문화에서 한류는 막대한 영향력을 행사한다. 한국과 태국의 대중들은 어떤 선택을 할까.

SNS에서 자신의 입장을 거침없이 내보였던 시탈라는 논란이 커지자 말을 아끼고 있다.

어느 태국 네티즌의 트위터. “이 청년들도 희망과 꿈이 있었어요. 그녀(시탈라)의 가족이 지지한 독재자가 감옥에 보내기 전에는요” 사진 가운데가 ‘파릿’, 왼쪽 붉은 옷이 ‘파누사야’다. 둘은 지난해 8월 군주제 개혁을 요구하다 왕실모독죄로 수감됐다. 왕실모독죄는 최대 15년형이 가능하다.
어느 태국 네티즌의 트위터. “이 청년들도 희망과 꿈이 있었어요. 그녀(시탈라)의 가족이 지지한 독재자가 감옥에 보내기 전에는요” 사진 가운데가 ‘파릿’, 왼쪽 붉은 옷이 ‘파누사야’다. 둘은 지난해 8월 군주제 개혁을 요구하다 왕실모독죄로 수감됐다. 왕실모독죄는 최대 15년형이 가능하다.

김원장 기자 (kim9@kbs.co.kr)

One thought on “아버지가 독재에 기여했다면, 딸은 걸그룹 스타가 될 수 없을까

  • 2021년 December 8일 at 8:24 am
    Permalink

    .
    เพื่อประเทศไทย เพราะเราทุกคนเป็นเจ้าของประเทศเหมือนกัน
    เรายืนยันว่าเราจะต่อสู้เพื่อความถูกต้อง!!! – Nov 11, 2013
    ๒๘
    อนุสาวรีย์ประชาธิปไตย ตั้ง
    กปปส.จัดกำลัง ครั้งใหม่
    4 พฤศจิกา – 13 มกรา ยาวไป
    ติดต่อประยุทธ์ผ่านแอพไลน์ ก่อนรัฐประหารระยำ
    .
    สามัญชน
    ๘ ธันวามคม ๒๕๖๔
    🙏💖💯💋😘🐸🐠🐬🐞🌐🌀⁉️
    https://wp.me/pda9sL-VS
    .
    #BOYCOTTSITALA #H1KEY #하이키 #SITALA #시탈라 #แบนลูกหนัง #bansitala #sitalawongk #시탈라 #Sitala #GraziaKorea #그라치아 #에디터JJA , bubblebubbly, ศีตลา วงษ์กระจ่าง, พันธมิตรประชาชนเพื่อประชาธิปไตย, ม็อบ กปปส., สนธิ ลิ้มทองกุล, h1key_official, H1-KEY UPDATES
    .

    Reply

Leave a Reply

Thailand 05-28-2022

4,438,999 Total Cases
4,488 New Cases
46,731 Active Cases
29,951 Total Deaths
38 New Deaths
4,362,317 Recovered

S. Korea 05-28-2022

18,067,669 Total Cases
14,382 New Cases
452,738 Active Cases
24,139 Total Deaths
36 New Deaths
17,590,792 Recover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