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국 반정부 시위 “총리 퇴진” 요구

This post has already been read 31 times!

태국에서는 신종 코로나 대유행 사태에 대한 정부의 무능함에 분노한 반정부 시위가 다시 시작됐습니다.

수천 명의 시위대들은 2일 수도 방콕 거리로 나와 쁘라윳 짠오차 총리의 사퇴를 촉구했습니다.

앞서 1년 전 태국 시위대는 군주제 개혁을 포함한 정치적 변화 모색을 요구했습니다.

하지만 코로나 사태와 태국 당국이 반정부 인사들에게 왕실 모독죄를 적용하는 등 시위가 더디게 진행됐습니다.

이후 소강상태가 됐지만 시위는 최근 몇 주 동안 다시 활기를 띄었습니다.

방콕에서는 거의 매일 시위가 발생했습니다. 시위대 중 일부는 경찰 시설과 차량에 불을 질렀습니다.

이에 경찰은 고무탄과 최루탄을 발사하는 것으로 대응했으며 많은 부상자가 발생했습니다. 

한편 태국 의회는 이번 주 총리 불신임 투표에 대한 논쟁이 벌어지고 있습니다.  

야당은 정부의 대유행 대처와 위기로 인한 경제적 여파에 초점을 맞추고 있습니다.  

댓글 남기기

Thailand 12-06-2021

2,145,241 Total Cases
4,000 New Cases
69,012 Active Cases
20,964 Total Deaths
22 New Deaths
2,055,265 Recovered

S. Korea 12-06-2021

477,358 Total Cases
4,324 New Cases
64,424 Active Cases
3,893 Total Deaths
41 New Deaths
409,041 Recover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