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국 정부, 코로나 근로자 지원금 최대 35만 원씩 지원

This post has already been read 22 times!

태국 정부는 근로자들에게 최대 1만바트 우리돈 35만원 정도를 지급한다고 밝혔습니다. 대상은 사회보험에 15개월 이상 가입한 직장인이 대상이며, 정부지원금 2,500바트, 8만7천 원이 지급됩니다. 또 코로나로 문을 닫거나 임금이 지급되지 않은 사업장의 근로자에게는 최대 7,500바트, 26만원 정도가 추가 지급됩니다.

해당 근로자들은 사회안전보장국(SSO) 홈페이지에서 대상자 유무를 확인할 수 있으며, 지원금은 사회안전보장국에 등록된 은행 계좌로 송금됩니다. 태국은 코로나 확진자가 하루 1만 명을 넘어서면서, 방콕을 중심으로 밤 9시 이후 통행금지 등 강력한 규제를 시행중입니다.

동남아국가에 코로나가 다시 범람하면서 아시아개발은행(ADB)은 최근 태국의 올해 성장률 전망을 3%에서 2%로 크게 낮춰잡았습니다. 태국 정부는 지난해에도 근로자들을 중심으로 현금 지원금을 지급했습니다.

댓글 남기기

Thailand 09-18-2021

1,462,901 Total Cases
14,109 New Cases
130,128 Active Cases
15,246 Total Deaths
122 New Deaths
1,317,527 Recovered

S. Korea 09-18-2021

284,022 Total Cases
2,084 New Cases
25,599 Active Cases
2,394 Total Deaths
5 New Deaths
256,029 Recover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