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금망고 (바라쿠다망고) 키로당 800원까지 추락

This post has already been read 30 times!

달콤한 과일, 특히 황금빛 바라쿠다망고, 태국어로 남덕마이라고 불리는 망고 판매를 촉진하기 위해 생산업체들은 지방 행정부에 도움을 요청했습니다.

그들은 전세계적인 코로나19 전염병으로 인한 구매자의 축소로 망고가 수출되지 않고 있으며, 지금은 크기에 따라 킬로그램당 10에서 20바트로 가격이 폭락했다고 토로하고 있습니다.

다른 종류의 경우, 그들은 가격이 킬로그램 당, 2에서 5 바트까지라고 하는데, 이것은 그들의 투자를 충당하지 않는다면서, 그들은 망고 수확을위한 노동자들에게 적어도 하루에 300 바트를 지불해야 한다고 덧붙였습니다.

지방 상업 관계자인 우보낫씨는, 과수원 주인이 망고를 온라인으로 팔 수 있도록, 공공 부문과 민간 부문의 대표들로 구성된 판매 촉진 팀을 구성했다고 말했습니다.

황금망고, 바라쿠다망고의 주요 생산지역인 피싸눅의 주지사는, 피싸눅 망고의 판매를 촉진하기 위해, 다른 지방 주지사들에게 도움을 요청하고 있습니다.

출처 ; 타이라이브

댓글 남기기

Thailand 09-24-2021

1,537,310 Total Cases
12,697 New Cases
127,392 Active Cases
16,016 Total Deaths
132 New Deaths
1,393,902 Recovered

S. Korea 09-24-2021

295,132 Total Cases
2,433 New Cases
28,206 Active Cases
2,434 Total Deaths
7 New Deaths
264,492 Recover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