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오스, 중국인 코로나19 확진자 경유지 2곳 봉쇄

This post has already been read 84 times!

미얀마에서 라오스를 거쳐 중국으로 몰래 돌아간 중국인 2명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자 라오스 당국 이들의 경유지 2곳을 봉쇄했다.

라오스 비엔티안 공항 [연합뉴스 자료 사진]
라오스 비엔티안 공항 [연합뉴스 자료 사진]

일간 비엔타인 타임스는 라오스 코로나19 예방통제 태스크포스(TF) 위원회가 지난 4일 라오스 보케오주(州) 똔페웅 지역을 봉쇄한 데 이어 5일 루앙남타주(州)의 보텐 특별경제구역을 봉쇄했다.

미얀마의 가라오케(유흥주점)에서 일했던 중국인 2명이 지난달 24일 똔페웅 지역으로 밀입국한 뒤 보텐 특별경제구역을 거쳐 27일 중국으로 몰래 돌아간 뒤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기 때문이다.

라오스 당국은 중국 측으로부터 이 같은 통보를 받고 해당 중국인들과 밀접 접촉한 자국민 7명의 동선을 추적하고 코로나19 의심 증상을 보이는 사람에 대해 모두 코로나19 검사를 진행하기로 했다.

당국은 또 오는 20일 개최할 예정이던 비엔티안 마라톤 대회를 연기하기로 했다.

출처 : 연합뉴스

댓글 남기기

Thailand 09-17-2021

1,448,792 Total Cases
14,555 New Cases
129,421 Active Cases
15,124 Total Deaths
171 New Deaths
1,304,247 Recovered

S. Korea 09-17-2021

281,938 Total Cases
2,008 New Cases
25,455 Active Cases
2,389 Total Deaths
3 New Deaths
254,094 Recover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