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얀마 국립박물관에서도 한국어 음성 안내 듣는다

This post has already been read 228 times!

미얀마 국립박물관에서도 한국어로 유물에 대한 음성 안내 서비스를 받을 수 있게 됐다.

주미얀마 한국대사관은 미얀마 종교문화부와 협력해 지난 19일 양곤 국립박물관에 미얀마어, 영어와 더불어 한국어도 지원되는 음성 안내 기기 100개를 기증했다고 20일 밝혔다.

그동안 양곤 국립박물관에서는 미얀마어, 영어, 중국어, 일본어의 음성 안내 서비스만 제공됐다.

또 이번에 한국대사관이 새로운 기기를 기증하면서 설명 대상 유물이 30개에서 80개로 늘었다.

아울러 한국대사관이 지난달 한국 문화 명예 홍보대사로 임명한 현지 유명 배우 카라(Khar Ra)가 미얀마어 녹음에 참여해 의미를 더했다.

기증식에는 이상화 주미얀마 대사 부부와 전성호 한인회장 등 한인 사회 대표들이 참석했고, 미얀마 측에서는 표민떼인 양곤 주지사 부부와 아웅나잉민 양곤 예술문화대 총장 등이 함께했다.

미얀마 국립박물관에서도 한국어 음성 안내 (하노이=연합뉴스) 주미얀마 한국대사관은 지난 19일 양곤 국립박물관에 한국어도 지원되는 음성 안내 기기 100대를 기증했다고 20일 밝혔다. 사진은 이상화 주미얀마 대사(오른쪽에서 세번째)가 기증식 후 유물에 대한 설명을 듣는 모습이다. 2020.11.20 [주미얀마 한국대사관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youngkyu@yna.co.kr
미얀마 국립박물관에서도 한국어 음성 안내 (하노이=연합뉴스) 주미얀마 한국대사관은 지난 19일 양곤 국립박물관에 한국어도 지원되는 음성 안내 기기 100대를 기증했다고 20일 밝혔다. 사진은 이상화 주미얀마 대사(오른쪽에서 세번째)가 기증식 후 유물에 대한 설명을 듣는 모습이다. 2020.11.20 

Leave a Reply

Thailand 07-04-2022

4,532,100 Total Cases
1,995 New Cases
24,815 Active Cases
30,721 Total Deaths
18 New Deaths
4,476,564 Recovered

S. Korea 07-04-2022

18,395,864 Total Cases
6,253 New Cases
139,403 Active Cases
24,574 Total Deaths
4 New Deaths
18,231,887 Recover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