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국 시위촉발 ‘강제해산 퓨처포워드당’ 지도부 잇따라 처벌 위기

This post has already been read 185 times!

10개월 전 반정부 집회로 압박..”시위 불길 더 키울 것”

방콕서 5년 반만의 최대 반정부 집회. 2019.12.14 지난해 12월 4일 방콕 도심에서 열린 5년 반만의 최대 반정부 집회에서 타나논 중룽르앙낏 당시 FFP 대표가 저항의 상징인 ‘세 손가락’ 표시를 하고 있다. [방콕포스트 캡처]

(방콕=연합뉴스) 김남권 특파원 = 태국 반정부 시위 정국을 촉발한 전(前) 퓨처포워드당(FFP)의 지도부가 최근 잇따라 처벌 위기를 맞았다.

반정부 시위 사태에 영향을 줄지 여부가 주목된다.

30일 현지 언론 및 외신에 따르면 타나톤 중룽르앙낏 전 대표를 비롯해 올 2월 헌법재판소에 의해 강제 해산된 FFP 지도부 5명에 대한 공공 집회법 위반 혐의에 대한 재판이 전날 시작됐다.

이들은 지난해 12월 14일 방콕 도심에서 열린 반정부 집회와 관련, 경찰 허가를 받지 않고 왕실 주거지 150m 이내에서 집회를 열어 법을 위반한 혐의가 적용됐다.

타나논 대표의 전날 ‘페이스북 제안’으로 열린 당시 반정부 집회에는 수천 명이 참여, 2014년 쿠데타 이후 최대 규모라는 평을 받았다.

공교롭게도 쁘라윳 짠오차 총리와 군주제 개혁 등을 외치는 반정부 시위가 3개월째 이어지고 있는 가운데 집회가 일어난 지 10개월이 지난 시점에 ‘지각 재판’이 진행된 것이다.

이들의 변호사는 “유죄가 인정될 경우 6개월 이하 징역형에 처할 수 있다”고 말했다.

또 태국 선관위는 이들 전 FFP 지도부를 정당법 위반 혐의로 경찰에 고소하기로 한 것으로 알려졌다.

정당법 위반은 올 2월 헌법재판소의 FFP 강제 해산 결정을 가져온 사안으로, 타나톤 대표가 총선 당시 자금난을 겪는 당에 거액을 대출해 준 것이 정당법 위반 판정을 받았다.

이 사안 역시 헌재 판결로 종료된 지 8개월이 지나 다시 선관위가 형사 처벌을 추진했다.

앞서 헌법재판소는 지난해 3월 총선 당시 미디어 기업 지분을 가진 채 총선에 출마해 선거법을 위반했다는 이유로 FFP 소속 태국 최초 트랜스젠더 의원 타와린 수카삐싯에 대해 의원직 상실 결정을 내렸다.

타나톤 전 대표도 지난해 11월 같은 혐의로 역시 의원직을 잃었다.

방콕서 2104 쿠데타 이후 최대 반정부 집회.2019.12.14 지난해 12월 4일 방콕 도심에서 열린 5년 반만의 최대 반정부 집회에서 타나논 중룽르앙낏 당시 FFP 대표가 참석자들에게 인사하고 있다.  [AFP=연합뉴스]
방콕서 2104 쿠데타 이후 최대 반정부 집회.2019.12.14 지난해 12월 4일 방콕 도심에서 열린 5년 반만의 최대 반정부 집회에서 타나논 중룽르앙낏 당시 FFP 대표가 참석자들에게 인사하고 있다. [AFP=연합뉴스]

이와 관련, 삐야붓 생까녹꾼 전 FFP 사무총장은 28일 기자회견에서 “FFP를 해산함으로써, 우리의 정치적 권리를 금지함으로써 (반정부) 불길이 확산하기 전에 끌 수 있다고 그들이 생각한다면 그건 잘못된 생각”이라면서 “오히려 그들은 불길을 더 부채질하고 있다”고 비판했다.

FFP는 총선에서 군부정권 연장 반대를 내세워 젊은 층의 압도적 지지로 제3당에 올랐고, 이후 사실상 제1야당 역할을 하며 쁘라윳 정부와 대립각을 세워왔다.

그러나 지난해 11월 타나톤 대표가 선거법 위반으로 의원직을 상실한 뒤 올 2월 중순에는 정당법 위반 판결로 헌법재판소에 의해 강제해산 됐다.

이를 두고 쁘라윳 정부가 ‘눈엣가시’인 타나톤과 FFP를 제거하려는 정치적 의도가 작용했다는 비판이 제기됐다.

FFP 해산 직후 대학가를 중심으로 태국 전역에서 반정부 집회가 일어났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로 3월 들어 중단됐다가 7월 중순 재개된 반정부 집회는 총리 퇴진은 물론 그동안 금기시됐던 군주제 개혁 요구까지 분출하면서 3개월 넘게 이어지고 있다.

출처 : 연합뉴스

Leave a Reply

Thailand 08-08-2022

4,607,451 Total Cases
1,842 New Cases
21,316 Active Cases
31,633 Total Deaths
34 New Deaths
4,554,502 Recovered

S. Korea 08-08-2022

20,544,420 Total Cases
55,292 New Cases
1,535,311 Active Cases
25,292 Total Deaths
29 New Deaths
18,983,817 Recover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