캄보디아 중앙은행, 디지탈화폐 CBDC ‘바콩’ 공식 발행


캄보디아가 중앙은행 디지털화폐(CBDC)인 ‘바콩’이 공식 가동에 들어갔다고 발표했다. 이로써 캄보디아도 CBDC 발행국 대열에 합류했다.

지난 28일(현지시간) 방콕포스트에 따르면 캄보디아 중앙은행은 디지털화폐 ‘바콩’이 공식 가동에 들어갔다. 명칭은 현지 유명 고대 사원의 이름을 따랐다. 블록체인 시스템 설계는 일본 핀테크 기업 ‘소라미츠(ソラミツ)’가 맡았다.

바콩은 현지 법정화페 리엘(riel)과 달러를 지원한다. 사용자는 협력 금융기관에 신분증 및 전화번호를 제출해 사용 신청을 한 뒤, 모바일 앱으로 QR 코드를 스캔하거나 전화번호를 입력해 개인 간 결제 및 송금을 진행할 수 있다.

체아 세레이(Chea Serey) 은행 국장은 프놈펜에서 열린 바콩 발행 행사에서 “바콩 시스템이 사회 복지를 증진할 뿐 아니라, 현금 사용 없는 개인 간 전자결제를 원활하게 함으로써 질병 확산을 막는 데도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올 초 그는 “바콩이 국가 결제 시스템의 중추가 될 것”이라면서 “캄보디아 이주 노동자들에게 더 나은 송금 방식을 제공하고, 현지 화폐 ‘리엘’의 사용을 확대하는 것이 목표”라고 밝혔다. 현재 캄보디아 경제는 90% 이상을 미국 달러에 의존하고 있다.

캄보디아는 2017년부터 은행 간 결제 솔루션을 위한 블록체인 기술을 연구해왔다. 지난해 10월에는 국경 간 거래를 위한 블록체인 시스템 개발을 위해 말레이시아 은행과 협력한 바 있다. 바콩 프로젝트는 올 초에 착수해 지난 7월 시범 운영에 들어갔다. 현재 20여 개 금융기관이 프로젝트에 협력하고 있으며 10여 곳이 추가 합류할 예정이다.

출처 : 코인리더

One thought on “캄보디아 중앙은행, 디지탈화폐 CBDC ‘바콩’ 공식 발행

  • Avatar
    2020년 10월 29일 1:55 오후
    Permalink

    캄보디어 니들 아직그럴때 아닌데

    댓글달기

댓글 남기기

Thailand 10-19-2021

1,802,934 Total Cases
9,122 New Cases
105,546 Active Cases
18,407 Total Deaths
71 New Deaths
1,678,981 Recovered

S. Korea 10-19-2021

344,518 Total Cases
1,073 New Cases
28,397 Active Cases
2,689 Total Deaths
21 New Deaths
313,432 Recovered